Update 2019.6.2 일 07:04
 
 좋은 음악 ~~ 맛있는 떡 먹고 싶네요~~
 작성자 : 미아리약사  2013-03-14 18:10:13   조회: 21573   
오늘 음반이 왔습니다
유지연님의 '오 할렐루야'음반을 아름다운 동행에서 읽고 당장 주문했지요
맑은 기타연주가 가슴 깊이 와닿는 정말 좋은 음악
이럼 음악 알게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약국이 한가해서
모처럼 맘먹고 들어와서 여기저기 보다가
앗.. 떡이다
제가 떡을 참 좋아하거든요
앞으로 자주 애용하겠습니다

이렇게 좋은 공간을 알게 해주신 하나님께 감사드리며
자주 놀러 오겠습니다~~~
2013-03-14 18:10:13
58.xxx.xxx.9


작성자 :  비밀번호 : 

손흥민 (171.xxx.xxx.5) 2019-06-12 08:56:16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은 7일 오후 8시 부산아시아드주경기장에서 열리는 호주와의 평가전에 두 선수를 최전방에 둔 3-5-2 전술을 꺼내들었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결승 출격으로 동료들보다 하루 늦은 지난 4일 대표팀에 합류한 손흥민은 체력적으로 완전치 않은 상황에서도 선발 공격수의 중책을 맡았다.

출처 : http://uskooo.com/
유머 (171.xxx.xxx.3) 2019-05-05 10:36:07
잠시 웃고 가요

[부자집의 개와 닭]

부정축재로 큰 부자가 된 집에 개와 닭이 대화를 나누고 있었습니다.

개: 닭! 요즘 넌 아침이 되었는데도 왜 울지 않는 거니?

닭: 스마트폰에 알람이 있는데 내가 굳이 울 필요가 없잖아.

닭: 그런데 개 너는 도둑이 들어와도 왜 짖지 않니?

개왈,“도둑이 집안에 있는데 내가 짖긴 왜 짖냐?”



[말하는 전자저울]

에어로빅센터에 말하는 최신 전자저울이 있습니다.

이 저울은 40㎏인 사람이 올라가면

“당신의 몸무게는 40㎏입니다”라고 정확히 말해주는 저울입니다.

어느날 90㎏이나 되는 한 아주머니가 올라갔을 때 최신저울이 말했습니다.

“일인용입니다.

한사람은 내려가 주세요.”


출처 : https://yariboilu.com/
우리는 오늘은 이러고 있지만, 내일은 어떻게 될지 누가 알아요? - 윌리엄 셰익스피어

번호
제 목
작성자
날짜
조회
31
  “산 자의 하나님”   대언자   2019-05-30   10
30
  시간을 아끼는 법   장학교육원   2019-04-26   26
29
  재택부업/알바하실분(초보가능)   지니킴   2019-02-20   96
28
  신문부수 수정부탁드립니다. (1)   박영수   2018-10-10   464
27
  아름다운 동행 (1)   동녘의빛   2018-08-08   547
26
  ▶ 청년들의 소명을 위한 '원달란터 아카데미' 설명회에 여러분을 초대합니다 ◀   원달란터 아카데미   2017-03-23   2771
25
  소식지 주소 변경 부탁드립니다.   벧엘교회(장영선목사)   2016-02-01   4564
24
  섬김이 사랑 이다.게리 체프먼 편지   전혜련   2015-02-10   6800
23
  신문발송 중지 요청   남신호   2013-11-04   24095
22
  신문 발송 중지해 주시기 바랍니다   김영필   2013-04-09   8520
21
  좋은 음악 ~~ 맛있는 떡 먹고 싶네요~~ (2)   미아리약사   2013-03-14   21573
20
  소식지 잘받았습니다. (3)   통천   2013-01-15   150055
19
  안녕하세요   통천   2013-01-12   35882
18
  교회 이전으로 인한 주소변경   남신호   2013-01-09   10693
17
  기부 소득공제 관련 (1)   방건희   2012-12-27   8772
16
  광고 실망입니다   작은병정   2012-12-14   19185
15
  이인호의 아리랑이야기 [박에스더님께] (1)   소은이인호   2011-11-28   10279
14
  신문 배송지 변경은 어떻게 해야 하나요?   파란아침   2011-05-14   10159
13
  행복한 크리스마스   바울   2011-03-18   36121
12
  신문발송중지바랍니다.   열림교회   2011-02-12   38674
제목 내용 제목+내용 이름
 1 | 2